투박이&춘포 여밈 주머니

구매불가

* 현재 구매하실 수 없습니다.

네덜란드 에인트호번에서 패브릭 아티스트로 활동하는 정현지 작가의 디자인으로 완성된 명주 주머니를 소개합니다. 2019년에 이어 올해 <로부터(robuter)>와 진행하고 있는 명주 프로젝트 가운데 일상의 가장 가까운 자리에서 사용할 수 있는 제품이에요. 순백의 춘포와 불규칙한 질감이 매력인 투박이를 합해 만든 〈투박이&춘포 여밈 주머니>는 형태가 쉽게 흐트러지지 않아 향을 채운 다음 가방이나 파우치, 베개 커버 속에 넣어두기 좋습니다.